> 경제 > 경제일반
"그린바이오산업 외자 유치"양승조 충남도지사, 14일까지
네덜란드·벨기에 4개 社 협약
박보성 기자  |  bakin1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10  18:50:3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내포=충청일보 박보성 기자]양승조 충남지사가 대규모 투자 유치를 위해 10일 3박 5일 일정으로 네덜란드·벨기에 출장길에 올랐다.

양 지사는 11일 바이오 식품·사료 첨가제를 생산하는 네덜란드 업체와 투자유치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튿날인 12일 벨기에로 이동해 이차전지 관련 업체와도 협약을 맺을 방침이다.

이 업체는 세계적으로 전기차와 수소차 등 친환경 자동차 시장이 급속히 성장하는 것에 맞춰 기존 천안 공장 추가 투자를 결정했다.

한국 시장에 처음 진출하는 벨기에 식품·의약품 첨가제 업체와도 생산시설 투자 협약을 맺는다.

이 업체는 충남 등 2개 지역을 대상으로 공장 건립지를 저울질하다 도의 적극적인 투자 상담과 유인책에 힘입어 충남행을 결정했다.

양 지사는 귀국일인 14일 인천공항에서 중국 기업과 양해각서(MOU)를 체결할 계획이다.

출장 기간 양 지사 일행은 네덜란드 질란트주에서 간척지를 습지로 복원한 워터던 습지 공원을 방문해 역간척 이후 활용사례 등을 살펴볼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외자 유치 순방에는 미래산업으로 꼽히는 바이오산업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과 손을 맞잡는다"며 "이는 충남이 이차전지 등 기존 첨단 산업뿐 아니라 바이오산업에서도 매력적인 투자처가 될 수 있음을 입증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보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