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증평
증평군의회, 문화관광해설사 운영·지원 조례 제정
곽승영 기자  |  focus505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13  15:06: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증평=충청일보 곽승영 기자] 충북 증평군의회가 증평군의 명품 문화관광도시화를 위해 문화관광해설사를 배치·운영하는 근거를 마련했다.

 군의회는 13일 열린 149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이창규 의원이 대표발의 한 '증평군 문화관광해설사 운영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례안이 통과됨에 따라 군은 매년 문화관광해설사의 양성과 배치, 활용 방안 등을 담은 운영계획을 수립·시행하게 된다.

 문화해설사는 문화관광자원에 배치돼 자원에 대한 스토리텔링을 통해 관광객들의 흥미를 유발하고 선진 관광문화를 확산하는 역할을 맡는다.

 이창규 의원은 "증평군은 지난 6월 중부권 최대 관광단지인 에듀팜 특구가 부분 개장하는 등 중부권 으뜸 관광도시로 발전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춘 상태"라며 "여기에 유능한 문화관광해설사가 더해진다면 군의 문화관광서비스가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곽승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