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보은
"우리 손으로 가꾸는 미래의 숲"보은국유림관리소, 체험 행사
심연규 기자  |  sim7703@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17  16:14:1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보은=충청일보 심연규 기자] 충북 보은국유림관리소(소장 이만우)는 11월 숲가꾸기 기간에 맞춰 지난 15일 보은군 수한면 차정리 산 일대에서 관리소 직원 등 50여 명이 참여한 숲가꾸기 체험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서 참여자들은 봄철에 심은 나무들이 잘 자랄 수 있도록 약 3000그루에 비료를 줬다.

 숲가꾸기는 나무의 성장 과정에 따라 풀 베기, 어린 나무 가꾸기, 솎아베기 등 작업 종류가 있다.

 이를 적정한 시기에 적용해주면 숲의 경제적 가치 증진, 이산화탄소 흡수 능력 향상, 산림재해 예방 등 다양한 효과를 낼 수 있다.

 관리소 관계자는 "나무를 심는 것 이상으로 정성 들여 가꾸는 것이 중요하다"며 "우리의 산림과 미래를 풍요롭게 하며 미세먼지 저감에도 기여하는 숲가꾸기에 국민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심연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