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대전
목원대, 한국화전공 'K-ART 목원한국화 페스티벌' 개최19일~25일 교내 미술관서 회화, 교재, 일러스트 등 다양한 작품 선봬
이한영 기자  |  hy733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19  13:43:0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충청일보 이한영 기자] 목원대학교 미술학부 한국화전공은 19~25일 교내 미술관에서 '2019 목원한국화 페스티벌(K-ART Festival)'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재능 맞춤형 집중체험 기반의 창작-멘토링 프로그램으로 전공교과와 비교과 활동연계를 통해 진로설정 및 창작학습 활동에 긍정적인 효과를 창출하고자 마련됐다.

재학생 50여 명이 참여해 교과체험 과정들을 거치며 학습한 성과들을 종합적으로 보여준다. 

특히 산수화, 화조화, 창작화 등 회화작품과 함께 학년별 지정 교과 중심 전공지식에 기초를 둔 맞춤형 한국화 교재제작과 일러스트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인다.

목원대 한국화전공은 학생들의 학습능력향상과 진로모색 등을 위해 해외미술문화체험, 전통회화연구, 산수체험사생학습 등 여러 가지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또 교내 대학교육혁신단의 비교과 Program-on-demand 사업 선정으로 학생들의 요구에 부응하는 창작활동 정보를 맞춤형으로 제공해 개인 역량 개발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정황래 교수는 "우수창작 인재양성을 목적으로 매년 종합 과제전 형식으로 개최하고 있는데 학생들 스스로 학습 결과에 대한 만족도가 향상됐음을 느낄 수 있다"며 "한국미술계 주역으로 성장할 학생들의 창작 열정이 가득한 이번 전시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