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보은
보은군 자살예방사업 전국 1위 '결실'
심연규 기자  |  sim7703@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01  15:37:4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보은=충청일보 심연규 기자] 충북 보은군이 '누구나 함께 누리는 행복하고 건강한 군민 실현'을 위해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자살예방사업과 관련한 현황 조사에서 전국 1위의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지난 달 26일 국회자살예방포럼과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8 지방자치단체 자살예방 현황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올 8월부터 3개월 간 전국 229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된 이번 조사는 지자체별 △자살률 증감 △조직 △인사 △예산 △사업 등을 점수화 하여 순위가 부여됐으며, 해당 지자체 인구에 따라 A, B, C그룹 중 C그룹에 포함된 보은군이 전국 1위의 결실을 맺게 되었다.

 2018년 통계청 자살률 발표에 따르면 보은군은 최근 4년간 가장 낮은 자살률(29.8명)을 보였으며 2012년에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조례를 제정해 자살예방을 위한 지역 행정력 지원의 근거를 마련하고 장기적 관점을 제시했다.

 이어 전담조직을 설치하고, 담당 공무원 배치 및 자살예방사업 관련 예산 마련으로 건강한 군민 실현을 위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농업종사자가 다수인 지역특성을 반영한 농약음독자살 예방과 우울증 대상자를 조기 발견하기 위해 2016년부터 추진한 농약안전보관함 보급사업의 확대 보급도 주요한 사업성과로 꼽힌다.

 군은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등과 연계해 지역주민 정신건강의료비 지원, 우울척도검사, 정신건강증진프로그램 및 농약안전보관함의 올바른 사용을 위한 모니터링 실시 등으로 3,850여 농가에 효과적인 보급을 완료하여 전체 농가 가구 수 대비 53%의 보급률을 보였다.

 김귀태 군 보건소장은 "자살문제는 개개인들의 문제가 아닌 지역사회가 함께 나서서 해결해야 할 중요한 사회문제"라며 "앞으로도 정신건강복지센터 등 유관기관 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해 자살 위험 대상자를 적극 식별하고, 생애주기별 체계적 자살 예방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행복하고 건강한 군민들이 모여 사는 보은군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심연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