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람과일 > 동정
청주 흥덕새마을금고, 사랑의 김장나누기경로당 등에 김치 100상자 전달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04  19:11:5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충북 청주 흥덕새마을금고 임·직원과 금고 푸르미 봉사단원들이 사랑의 김장 김치를 담그고 있다.

[충청일보 이정규 기자] 충북 청주 흥덕새마을금고 임·직원과 금고 푸르미 봉사단은 4일 사랑의 김장나누기 행사를 가졌다.

사랑의 김장나누기는 흥덕새마을금고가 해마다 실시하는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이다. 김장김치를 담가 지역 홀몸노인과 소년소녀가장, 노인복지시설 등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나눔 가치를 실현하는 행사다. 

흥덕새마을금고는 이날 만든 김치 100상자(10㎏)를 경로당 및 어려운 이웃들에게 직접 전달했다.

김정복 이사장은 "어려운 이웃들에게 힘이 됐으며 좋겠다"며 "금융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넘어 지역사회와 더불어 사는 사회문화적 가치를 실현해 나가도록 노력해 시민들과 기쁨과 슬픔을 함께하는 흥덕새마을금고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흥덕새마을금고는 현재 회원 3만여 명에 총자산 2500억원, 공제자산 2900억원을 보유하고 있다. 서민금융 기관으로 건전한 지역사회 만들기에 앞장서며 지역주민을 위한 8개 문화교실 운영, 김장나누기, 좀도리쌀 지원, 장학금 지원 등 각종 지역환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윤진한
한국의 Royal대는 성균관대. 세계사 반영시 교황 윤허 서강대도 성대 다음 국제관습법상 학벌이 높고 좋은 예우 Royal대학.경성제대 후신 서울대는 한국에 주권.학벌이 없음.


http://blog.daum.net/macmaca/2812

(2019-12-04 20:27:43)
윤진한
한국사 교과서가 한국 표준이고, 세계사 교과서가 세계표준임. 그리고 여러 학습 참고서, 백과사전, 주요 학술서적으로 판단해야 정설(定說)에 가까움. 해방후 유교국 조선.대한제국 최고대학 지위는 성균관대로 계승. 세계사로 보면 중국 태학.국자감(경사대학당과 베이징대로 승계), 서유럽의 볼로냐.파리대학의 역사와 전통은 지금도 여전히 교육중.
(2019-12-04 20:27:09)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