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월운천·계원소하천 수해복구사업 준공
박재남 기자  |  progress7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10  19:02:1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청주시 월운천 수해복구사업 준공 모습.

[충청일보 박재남기자] 충북 청주시가 2017년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상당구 월오동, 미원면 계원리 지역에 대한 수해복구사업을 준공했다고 10일 밝혔다. 

하천 수해복구사업은 2017년 7월 청주시 전 지역에 내린 집중호우로 인해 상당한 피해를 입은 월운천과 계원소하천 일부 구간의 개선복구 사업으로 국비를 포함한 76억, 69억을 각각 투입해 2018년 5월에 착공해 1년 7개월 만에 준공한 것이다. 총 연장 5.89km의 하천정비를 포함해 교량 9개소를 재가설 함으로써 재해예방시설을 강화했으며 수로암거 5개소, 여울보 5개소를 신규로 설치했다.
 

박재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