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외교
"공정 바탕으로 평화의 열매"
"文, 5만여 명에 연하장 발송
이득수 기자  |  leeds2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22  19:01:5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서울=충청일보 이득수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사회 배려계층과 국가유공자 등 5만여명에게 경자년(更子年) 새해 인사를 담은 연하장을 보냈다.

문 대통령은 연하장에서 "새해에는 공정을 바탕으로 혁신과 포용, 평화의 열매를 맺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또 올해를 돌아보며 "어려운 일이 많았던 한 해였지만 성원 덕분에 많은 고비를 넘겼다"고 떠올렸다.

특히 "국민의 목소리가 다양할수록 우리들의 희망도 커진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는 올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논란을 비롯해 다양한 이슈에서 여론이 충돌하며 갈등이 표출되기는 했으나, 이런 과정을 국민과의 소통 강화 및 사회발전의 디딤돌로 삼겠다는 문 대통령의 생각이 담긴 대목으로 풀이된다.

문 대통령은 또 "서로를 소중히 여기는 마음에서 '함께 잘 사는 나라'가 완성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연하장에는 한복 차림의 문 대통령 부부가 반려견·반려묘와 걷고 있는 그림이 함께 실렸다.

이득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