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괴산
괴산 사리면서 새해 이웃사랑 손길 이어져
곽승영 기자  |  focus505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05  16:59:1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괴산= 충청일보 곽승영 기자] 경자년 새해를 맞아 충북 괴산군 사리면에서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 나눔이 이어지고 있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사리면 소재 청석가든을 운영 중인 이현진씨(여·사진)는 매년 새해 첫날 해맞이행사를 직접 준비하면서 행사 참석자들에게 무료로 아침식사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그는 해맞이행사에서 모금한 100만원 전액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지난 2일 사리면에 기부했다.

평소에도 이씨는 사리면 발전을 위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어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이어 3일에는 사리교회(목사 이기녕)도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50만원을 사리면에 기탁하면서 이웃사랑 실천에 동참했다.

우익원 사리면장은 "소외된 이웃을 먼저 생각하는 따뜻한 마음에 늘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이러한 선행이 널리 확산돼 모두가 행복하고 온정이 넘치는 지역사회가 실현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사리면은 기탁자의 뜻에 따라 후원금을 독거노인과 저소득가구 등 도움이 꼭 필요한 소외계층을위해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곽승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