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공주
공주시, 지하수 수질검사 수수료 50% 감면상당수 농촌지역 세대 경제적 부담 완화…저소득층 전액 무료
이효섭 기자  |  9922h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13  16:33:5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공주=충청일보 이효섭 기자] 충남 공주시는 지방상수도가 공급되지 않아 지하수를 생활 음용수로 사용하는 지역민을 대상으로 수질검사 수수료를 50% 감면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지역 내 먹는물 수질검사기관과 업무협약을 하고 올해부터 시 전역에서 지하수를 사용하는 시민들의 검사 수수료 27만원의 절반을 줄여준다.

기초생활수급자나 차상위계층, 국가유공자는 수질검사 수수료 전액을 감면한다.

수질검사를 희망하는 세대는 ㈜맑은물 분석연구원(☏ 041-881-0016)에 신청하면 전문 연구원이 직접 가정을 방문, 채수 및 검사를 실시한다.

시는 지하수법에 따라 생활용 지하수의 경우 용도에 따라 2~3년에 한 번씩 정기 수질검사를 받도록 규정돼 있지만 비용 부담으로 실제 수질검사를 받는 세대는 많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황도연 상하수도과장은 "지하수를 개발해 생활용 음용수로 사용하고 있는 대다수 농촌지역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크게 줄일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하수 수질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통해 주민들이 안심하고 주하수를 음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효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