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고향주부모임 충북지회, 올해 첫 이사회결산감사·사업계획 등 협의
농업·농촌 복지사업 '호평'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13  19:26:1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염기동 충북농협 본부장(앞줄 왼쪽 여섯번째)이 13일 지역본부 회의실에서 고향주부모임 이사회 후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청일보 이정규 기자] 충북농협이 육성하는 (사)고향주부모임 충북도지회가 13일 충북농협 지역본부 회의실에서 올해 첫 이사회를 개최했다.

이사회는 11개 시군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해 결산감사, 올해 주요 사업계획 협의, 우수조직 선정, 임원선거 등을 주제로 진행됐다.

고향주부모임은 지난 해 '드림-업,치얼-업'농촌 다문화 어린이 문화복지사업, '이심점심'취약농가 반찬봉사, 사랑의 김장나눔 등 다양한 농촌복지사업을 전개해 많은 호평을 받았다.

이날 이사회에서는 지난 해에 이어 취약농가와 다문화 가정 등을 위한 농촌복지 사업을 지속 전개키로 하고 더불어 '오늘보다 나은 내일'을 테마로 도시와 농촌을 연결하는 각종 도농교류 이벤트와 교양프로그램을 만들기로 했다.

이사회를 주관한 최순옥 회장은 "올 한해도 2400여 회원들이 힘을 합쳐 농업·농촌의 발전과 복지향상에 노력해 충북을 대표하는 아름다운 여성단체로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염기동 충북농협 본부장은 "소비자단체이자 봉사단체로 그간 흘림 땀방울이 취약농가와 지역사회에 큰 밑거름이 됐다"며 "농협의 파트너로써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