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염기동 충북농협 본부장, 당뇨케어건강보험 '충북 1호' 가입뇌출혈·심근경색 등도 보장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14  18:42:2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14일 청주 오송농협에서 충북 1호 가입을 기념하며 이옥정 NH농협생명 충북총국장(왼쪽부터), 이현정 오송농협 보험담당, 염기동 충북농협본부장, 박광순 오송농협조합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청일보 이정규 기자] 염기동 충북농협 본부장이 NH농협생명 당뇨케어NH건강보험에 충북 1호로 가입했다.

염 본부장은 14일 오전 오송농협을 방문해 이 상품에 가입했다.

'당뇨케어 NH건강보험'은 주계약만으로도 당뇨병 진단시 1000만원, 당뇨병 진단확정 후 뇌출혈, 심근경색 등 진단 시 2000만원을 보장한다. 이밖에도 당뇨 관련 주요 질환으로 인한 입원급여금, 수술자금 등도 폭넓게 보장한다. 

이옥정 NH농협생명 충북총국장은 "2020년 새해를 맞아 유병력자도 건강보장을 확대할 수 있도록 가입과 보장의 폭을 넓혔다"며 "올 한해도 합리적이고 착한보험으로 고객의 만족과 행복을 넓혀가는 농협생명이 되겠다"고 밝혔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