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청주공항 "올해는 360만"지난 해 이용객 300만명 돌파
中 한한령·대일 관계 악화 등
숱한 악재 딛고 목표 상향 설정
배명식 기자  |  mooney777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16  19:03:2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배명식 기자] 2019년 이용객 300만명을 달성한 청주국제공항이 올해는 이용객 360만명을 목표로 세웠다.

올해 거점 항공사 출범, 정기·부정기 국제노선 확대 등에 따라 목표치를 올렸다.

16일 청주공항에 따르면 지난 해 공항 이용객은 전년 보다 22.6%(55만5000여 명) 증가한 300만9051명으로 집계됐다.

국내선 251만3438명, 국제선 49만5613명이다.

한한령에다가 한·일 관계 악화로 인한 우리 국민의 일본 여행 보이콧이 겹치면서 이용객이 감소했던 점을 고려하면 괄목할만한 성장이다.

충북도와 청주공항은 올해 공항 이용객 유치 목표를 360만명으로 상향 설정했다.

청주공항의 정기 국제노선은 중국 베이징, 항저우, 선양, 하얼빈, 옌지 등 모두 11개이다. 베트남, 태국, 캄보디아, 대만 등을 오가는 7개 부정기 노선도 있다.

도는 인바운드 노선 및 항공사를 적극적으로 유치하고 항공사 재정 지원도 확대할 방침이다.

청주공항을 거점으로 한 저비용항공사인 에어로케이도 오는 3월 첫 취항을 준비하고 있다.

에어로케이는 오는 3월 14일 제주 노선을 취항한 후 일본, 대만, 중국, 베트남 등 해외로 취항지를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국제노선을 확대하면서 다양한 관광상품이나 인센티브를 제공, 외국 관광객을 유치하겠다"고 말했다.

배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