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아산
청년이 만드는 아산다움 청년지원 사업 추진4대 분야 20개 추진과제 40억원 투입
정옥환 기자  |  coh5949@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21  16:28:0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아산=충청일보 정옥환 기자] 충남 아산시는 2020년 '청년을 품고, 청년과 함께, 청년이 만드는 아산다움'이라는 비전 달성을 위해 △일자리 △커뮤니티 △정착자립 △참여소통 4대 분야 20대 추진과제를 선정해 40억원을 투입한다.

시는 이번 계획이 최종 확정되기까지 정책의 당사자인 청년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청년이 정책의 판매자가 되는 청년정책마켓 개최, 청년위원회 및 청년정책위원회 운영, 흔한 청년 인터뷰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였다.

일자리 부문에는 중소기업 신규 재직 청년들에게 150만원을 지원하는 청년내일카드, 지역인재 고용시 고용보조금을 지급하는 지역우수인재 고용촉진사업, 디스플레이 전문가 인력양성사업, 청년 면접정장 대여 지원 사업, 청년창업지원사업 그리고 분절돼 있는 취업서비스를 한데 모아 종합패키지로 제공하는 청년 취업스터디 그룹 스파르타 등 11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커뮤니티 부문에는 3명이상 모이면 140만원을 지원 받는 청년커뮤니티 지원사업 3.14(π), 청년캠핑축제(청년주간 운영), 청년 독서 커뮤니티 시트러스 등 4개 사업을 진행한다.

정착·자립 부문은 청년 전월세 보증금 융자지원제도, 아산 한달살이 프로젝트인 쉼표 스테이 등 2개 사업을 추진한다.

참여·소통 부문은 청년위원회·청년정책위원회 운영,청년 정책마켓 개최, 원데이클래스와 셀럽 초청 강연 등 청년지원 프로그램 운영 등 3개 사업을 진행한다.

시는 2020년 아산시 청년정책이 아산시 청년위원회가 운영한 2019년 청년정책마켓 경청을 통해 제안된 청년정책들이 적극 반영된 결과라는 점에서 청년들의 청년정책 체감도와 효능감이 높아질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오세현 시장은 "올해에도 청년문제의 실질적인 해결을 위해 청년 당사자가 정책의 수혜자에 머무르지 않고 정책의 주체로 세우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강구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청년의 니즈와 트렌드를 반영한 실질적인 청년정책 추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옥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