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충주
충주시 계약심사로 예산 11억여 원 절감지난해 T/F팀 196건 심사…부실공사도 예방
이현 기자  |  sonarma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22  20:22:2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주=충청일보 이현 기자] 충북 충주시는 지난해 각종 사업에 대한 계약심사를 통해 예산 11억여 원을 절감하며 재정 효율성을 기했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전문 직원 8명으로 계약심사 T/F팀을 운영하면서 총 498억원 규모의 공사 등 사업 196건을 계약심사해 11억4000만원을 절감했다. 사업 유형별로는 공사 89건 8억7000만원, 용역 77건 2억5000만원, 물품 등 30건 2000만원 절감효과를 거뒀다.

 계약심사는 공사·용역·물품 사업을 발주하기 전에 기초금액, 원가 산정, 공법 적용, 설계변경 등의 적정성을 심사하는 제도다.

 시는 공사 2억원 이상, 용역 7000만원 이상, 물품 구매 2000만원 이상 사업에 대해 계약 전 기초금액과 설계변경 시 증감 금액의 적정성을 심사함으로써 예산 절감과 계약 성과물의 품질 향상을 도모하고 있다.

 장수복 시 회계과장은 “원가계산 과다 산출 사업비에 대한 예산 절감효과는 물론, 설계 단계에서 사전검토를 거쳐 부실공사를 방지하고, 지방재정의 신속 집행과 효율성을 높이는 계약심사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