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진천
진천군자원봉사센터, 위기에서 더 빛난 주민의식
충청일보  |  webmaster@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3  14:35:4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진천지역 자원봉사자들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나눠주기 위해 분리박을 하고 있다.

[진천=충청일보] 전국적인 코로나19 확산 공포 속에 충북 진천군 자원봉사단체들이 적극적인 예방활동에 나서고 있다.

진천군 자원봉사센터에 따르면 우한 교민의 진천군 수용이 결정된 지난달 31일 긴급회의를 소집하고 지난 4일부터 덕산읍행정복지센터 주민쉼터에 1일 4명씩 자원봉사자를 배치해 예방활동을 전개해 왔다.

자원봉사자들은 지역 주민들의 심리적 불안 해소를 위해 덕산읍 공무원들과 함께 손 소독제, 마스크를 혁신도시 인근 상가와 아파트 등에 배부해 왔다.

또한 군 보건소와 협력해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대응법에 대한 홍보활동도 함께 진행하는 등 지역 안전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박충서 진천군자원봉사센터장은 "지역사회 안전을 위해 앞장서서 봉사하는 봉사자들의 모습이 지역 주민들에게 긍정적인 메시지로 전달될 것 같아 이번 봉사활동을 준비했다"며 "지역주민 모두가 함께 머리를 맞대고 힘을 모아 이 난관을 슬기롭게 헤쳐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충청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