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공연·전시
아트로, 네 번째 기획전 '그냥'
신홍균 기자  |  topgunh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3  18:25:3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홍균 기자] 지역의 문화예술교육 기획 단체 아트로가 오는 21~27일 네 번째 기획전인 '그냥'전(展)을 청년문화공간 '느티'(옛 복대2동 치안센터)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항상 어떤 주제가 있어야 했고 거기에 작품을 녹여내야만 했던 과거의 전시에서 벗어나 '창문 안의 삶들이 궁금했을 뿐이에요', '아무 생각을 하고 싶지 않아요', '미완을 완성하고 싶어서', '머리를 풀고 싶어서' 등 전시회 이름 그대로 '그냥, 문득, 갑자기' 든 기분이나 생각을 시각예술로 표현한 작품을 선보이는 자리다.

류민아, 박예슬미, 안선경, 정혜연 등 내 명이 펜화·회화·일러스트 등 자신 만의 다양한 방법을 통해 각자의 이야기를 솔직하게 전한다.

신홍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