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충주
충주시 드림스타트 아동ㆍ부모 심리·언어치료 지원푸른꿈청소년상담원 등 10개 상담기관 협약
이현 기자  |  sonarma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20  21:56:2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주=충청일보 이현 기자] 충북 충주시가 전문 상담기관들과 손잡고 드림스타트 아동과 부모들에 대한 심리ㆍ언어치료에 나선다.

 시는 푸른꿈청소년상담원 등 10개 상담기관을 선정해 드림스타트 심리ㆍ언어치료 지원을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각 상담기관의 상담 전문가들이 드림스타트 대상 아동들에게 심리검사와 개별 상담, 놀이ㆍ미술ㆍ음악ㆍ언어치료를 무료로 제공하게 된다.

 특히 부모 상담도 함께 진행해 자녀 양육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아동 심리에 대한 이해도를 높여 부모와 자녀 간 관계 개선을 도울 계획이다.

 시는 심사를 거쳐 가나발달센터(굿웰퍼), 마음나눔 심리자문센터, 충북아동가족상담센터, 푸른꿈청소년상담원, 행복가정교육연구소, 청소년협동조합, 해피웰페어센터, 행복공감발달심리센터, 마음숲, 거북이운동언어심리센터 등 10곳을 수행기관으로 선정했다.

 상담 대상은 2~12월까지 드림스타트에 등록된 정서ㆍ사회성ㆍ인지발달 장애, 성폭력, 학대 피해 아동과 부모 등이다. 시는 이날부터 아동 연계기관별 사전검사, 심리상담 및 치료, 주의력 결핍 과잉행동장애(ADHD) 상담 및 치료, 부모 멘토링, 언어치료 등에 착수했다.

 정미용 시 여성청소년과장은 “경제적 부담으로 심리·언어치료를 받기 어려웠던 아동들의 정서적 안정과 건강한 성장 발달을 돕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