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세종
세종시, 개학기 학교주변 불법광고물 일제정비내달 19일까지 청소년유해광고물 정비
최성열 기자  |  csr48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25  16:10:4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세종=충청일보 최성열 기자] 세종시가  다음달 19일까지 학교 주변 불법광고물에 대한 일제 정비에 나선다.

시는 세종시 옥외광고협회와 함께 지역 내 105여 곳의 어린이 보호구역 내 유치원, 초·중·고등학교 주변 도로와 통학로를 집중 정비한다.

정비 대상은 노후간판 등 고정광고물, 교통·보행에 방해가 되는 현수막, 입간판, 에어라이트 등 불법 유동광고물, 퇴폐적이고 선정적인 내용으로 미풍양속을 해치는 명함광고 등 청소년 유해광고물 등이다.

정비 방법은 읍·면·동 자체 정비반이 주 1회 학교주변 불법광고물을 정비하고 사진 촬영해 위반자에게 과태료를 부과한다.

시도 점검반을 편성해 학교주변 불법광고물 정비·점검하는 등 정비 효율성을 높여 나갈 계획이다. 

유병학 경관디자인과장은 "도시미관을 저해하고 청소년들에게 유해한 영향을 주자 불법광고물을 근절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단속과 정비활동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성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