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공주
공주시, 1차 추경 692억 편성…코로나19 극복 245억 투입코로나19 대응 경제살리기와 시민생활안정 중점 반영
이효섭 기자  |  9922h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22  15:46:3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공주=충청일보 이효섭 기자] 충남 공주시가 코로나19 대응과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020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 23일 공주시의회에 제출한다. 

이번 제1회 추경예산안은 본예산 8088억 원보다 692억 원 증가한 8780억 원으로, 일반회계는 630억 원 증가한 7630억 원, 특별회계는 62억 원 증가한 1150억 원이다.

주요사업으로 소상공인과 저소득층, 비정규직 근로자 등에게 지원할 생활안정자금 긴급 지원 70억 원을 비롯해 △저소득층 한시 생활지원 27억 원 △아동양육 한시지원 15억 원 △운수업체 경영지원 9억 원  △노인일자리 4억 원 △소상공인 특례보증금 3억 원 △코로나19 방역사업 20억 원 등이다. 

또한, 문화재 야행과 일자리 창출,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등 전 분야를 망라한 지역경기 부양책에 총 97억 원을 투입, 선제적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이 밖에 △도시재생뉴딜사업 101억 원 △세계유산 공산성(남측) 거점 개발 45억 원 △신관지구 우수
저류시설 설치사업 45억 원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 32억 원 △백제역사지구 스마트타운 조성 40억 원 등이다 .

이번 추경예산안은 오는 23일 시의회에 제출돼 제216회 공주시의회 임시회의 심사를 거쳐 오는 4월 3일 확정될 예정이다. 

최덕근 기획담당관은 "이번 추경은 코로나19 사태로 지역 경기가 위축되는 상황에서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들의 생활안정을 위한 이른바 코로나 추경이라"며, "신속집행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에 총력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이효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