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충남 친환경 농산물, 전국 소비자 찾는다오늘부터 감자·오이 등 16개 품목
롯데마트 119개 매장서 판촉 행사
박보성 기자  |  bakin1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25  20:51:0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충남 친환경 농산물 판촉행사에서 양승조 지사(앞줄 왼쪽 두 번째)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내포=충청일보 박보성 기자] 충남 친환경 농산물이 국내 유명 마트를 통해 전국 소비자를 찾아 나선다.

도는 학교급식 납품용 충남 친환경 농산물이 26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7일 동안 롯데마트 전국 119개 매장에서 판촉행사를 통해 판매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판촉행사는 유·초·중·고등학교 개학 연기에 따른 학교급식 중단으로 도내 친환경 농산물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도와 롯데마트, 친환경농업인들이 힘을 모아 마련했다.

판촉행사 참여 품목은 감자와 오이, 버섯, 대파, 당근, 상추, 딸기 등 16개다.

판매 수량은 122톤으로, 부여친환경농업인유통지원사업단(부여사업단)이 준비한다. 판촉행사 돌입에 앞선 25일에는 양승조 지사가 롯데마트 천안 성정점을 방문해 행사 준비 상황을 살피고, 롯데마트와 생산자 및 관계자 등을 격려했다.

양 지사는 이 자리에서 "농업인들이 정성들여 생산한 싱싱하고 안전한 친환경 농산물이 판로를 찾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전국적으로 판촉행사가 열리게 된 점은 의미가 크다"라며 충남 친환경 농산물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지난해 3월 기준 도내 학교급식 농산물 공급액은 14억 7000만원이며, 이 중 친환경 농산물은 8억 1200만원으로 집계됐다. 도는 최근 친환경 농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도교육청 등 유관기관과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팔아주기' 행사를 펼치고, 온라인 및 대형유통업체 판매도 실시한 바 있다.

도는 앞으로도 도와 시·군, 유관기관 등에서 꾸러미 팔아주기 운동을 지속적으로 펼치는 동시에, 도내 로컬푸드 직매장 61곳을 활용해 제철 친환경 농산물 판촉행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또 임산부를 대상으로 한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공급을 확대하고, 공영홈쇼핑을 통한 판촉전도 개최할 예정이다.

박보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