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충청지역 아파트 매매가 상승폭 축소코로나19 영향으로 전주 比 0.08∼0.73%p 줄어
대전 0.09·세종 0.73%p ↓ … 충북은 0.02% 하락
이정규 기자  |  siqjak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26  20:35:0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이정규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충청지역 아파트 매매 가격도 상승폭이 축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이달 넷째주(23일 기준) 충청지역 아파트 매매 가격은 전주보다 상승폭이 0.08~0.73%p 축소됐다. 

대전은 전주보다 0.37% 상승했는데 전주 0.46% 상승에 비해 0.09%p가 축소된 모습이다.

세종은 0.27% 올랐으며 전주 1.0%보다 0.73%p가 축소됐다.

충북은 셋째주 0.06%가 상승했지만 넷째주들어 하락세(-0.02%)로 돌아섰다.

충남은 넷째주 0.01% 상승하며 셋째주 하락세(-0.03%)에서 소폭 오름세로 전환됐다.

넷째주 아파트 전세가격은 대전이 0.16%, 세종이 0.22%, 충북이 0.06%, 충남이 0.08% 각각 올랐다.

전세 가격은 대전과 충북, 충남이 상승폭이 커진 반면 세종은 전주보다 상승폭이 축소됐다.

전국적으로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은 0.11% 상승, 전세가격은 0.05% 상승했다.

수도권(0.29%→0.21%)은 코로나 영향을 받으며 상승폭이 축소된 모습이다. 

서울(0.00%→0.00%)은 보합을 유지했으며, 인천(0.53%→0.42%), 경기(0.40% →0.28%)는 상승폭이 각각  축소됐다. 지방(0.05%→0.02%) 역시 상승폭이 축소됐다.

시도별로는 인천(0.42%), 대전(0.37%), 경기(0.28%), 세종(0.27%), 울산(0.05%) 등은 상승, 서울(0.00%), 전남(0.00%)은 보합, 대구(-0.06%), 제주(-0.05%), 경북(-0.04%) 등은 하락했다.

전국 주간 아파트 전세가격은 지난주 대비 상승폭이 축소됐다. 수도권(0.09%→0.07%)은 상승폭 축소, 서울(0.04%→0.04%) 및 지방(0.04%→0.04%)은 상승폭이 유지(5대광역시(0.03%→0.03%), 8개도(0.03%→0.03%), 세종(0.68%→0.22%))됐다.

시도별로는 인천(0.36%), 세종(0.22%), 대전(0.16%), 울산(0.13%), 충남(0.08%), 충북(0.06%), 경남(0.06%), 서울(0.04%) 등은 상승, 강원(-0.03%), 제주(-0.02%), 경북(-0.02%) 등은 하락했다.

부동산업계 관계자는 "충청지역뿐 아니라 수도권과 지방 모두 코로나19로 인한 심리적 압박으로 아파트 시장이 경색되고 있다"며 "당분간은 관망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정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