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외교
文대통령 “靑정무수석실, 선거 오해 없도록 하라”
이득수 기자  |  leeds21@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26  20:34:4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서울=충청일보 이득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청와대 정무수석실에 “선거와 관련해 일말의 오해가 없도록 다른 업무는 하지 말고 코로나19 대응 및 경제 어려움을 극복하는 업무에만 전념할 것”을 지시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강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전하며 “어제 선거 때까지 고위 당정청 회의를 중단하기로 한 것도 이런 의미”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의 지시는 4·15 총선과 관련 후보자 등록이 이날부터 27일까지 이틀간 진행되는 시점에 나온 것이어서 청와대가 선거와 확실하게 거리를 두는 모습을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청와대 정무 수석실은 청와대와 국회의 소통 창구 역할을 하는 부서로, 국회의원 등 여야 정치인을 만나 대통령의 의중을 전달하고 협조를 구하는 일이 통상 업무이지만 선거 개입 논란이 일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하기 어려워 이번 지시를 내린 것으로 보인다.

이득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