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충남도, 신재생에너지 보급 483억 투입사회복지시설 등 123곳 대상
태양광·열 등 7개 사업 추진
박보성 기자  |  bakin1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31  19:29:3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내포=충청일보 박보성 기자] 충남도가 올해 신재생에너지 보급 7개 사업에 483억원을 투입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보다 32.7%(119억원) 증가한 것이다. 일반주택 등 총 5135개소에 태양광 16161㎾, 태양열 2346㎡, 지열 7927㎾ 등 재생에너지를 보급할 수 있게 됐다. 

도는 앞서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한 2020년 신재생에너지 보급지원 공모사업을 통해 국비 160억원을 확보한 바 있다.

사업별로 주요내용은 한국에너지공단과 연계하여 △재생에너지 2종류 이상을 융복합하여 설치하는 사업으로 태양광 8193㎾, 태양열 1312㎡, 지열 7927㎾설치 등 2812가구에 331억 원 △일반 가정의 전기요금 절감을 위해 개인주택 1835가구에 태양광 5505㎾설치 92억원 △취약계층인 공공시설 및 사회복지시설 123개소에 태양광 779㎾설치 20억원 △마을공동체 난방비 절감을 위해 마을회관 32개소에 태양열시설 1034㎡설치 12억원 △자영업자 등 소상공인 건물 20개소에 태양광 400㎾설치 7억원을 지원한다.

도는 이와 별개로 자체사업으로 △에너지복지 지원을 위해 어르신이 계신 경로당 309개소에 태양광 927㎾설치 15억원 △마을공동체 주도로 태양광 등 재생에너지 시설을 설치하는 '주민주도형 에너지 자립마을 조성사업'으로 4개 마을에 태양광 357㎾설치 6억원을 지원한다.

또한 도에서는 신재생에너지 보급에 중점을 두면서 기존 보급된 태양광발전시설에 대해 지속적인 발전효율 유지를 위해 태양광 유지관리 분야 사업 지원을 위한 장비를 구축, 에너지 신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에 행정력을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도는 도민의 에너지 소비비용 절감과 정부 탈원전·탈석탄 에너지정책에 발맞춰 재생에너지 보급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라며 "신재생에너지보급 사업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보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