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진천
임호선, 농작물·로컬푸드 공동배송센터 건립 공약임호선 후보"4차산업 육성으로 도농 상생 실현"
충청일보  |  webmaster@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4.06  14:06:1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특별취재팀] 4·15 총선 충북 증평·진천·음성군 선거구 더불어민주당 임호선 후보(사진)가 6일 농작물·로컬푸드 공동배송센터 건립을 공약했다.

임 후보는 이날 "4차산업 육성으로 도농이 상생하며 농가소득이 증대될 수 있는 방안으로 '공동배송센터' 건립을 중부3군 군민들에게 약속드린다"며 "e커머스와 소셜커머스 농작물·로컬푸드 전문 공동센터 건립으로 농촌과 도시가 함께 잘사는 중부3군을 건설하겠다"고 밝혔다.

임 후보가 공동배송센터 건립을 공약으로 내세운 것은, 압도적인 배송력으로 대형마트 점포의 폐쇄를 가져온 e커머스와 소셜커머스업체의 급성장과 시장점유율을 염두에 두고 1인가구 증가 및 코로나 사태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으로 신선배송, 정기배송, 새벽배송의 요구가 급증하는 추세로 라이프 스타일의 변화가 이뤄졌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임 후보는 이와 관련 "공동배송센터는 4차산업혁명의 선도적 모델로 중부3군에서 생산되는 농작물과 로컬푸드의 고객 맞춤형 계획·주문재배가 이뤄질 것"이라며 "현재 수도권에 편중된 배송권을 전국으로 확대하는 농작물·로컬푸드 전문 공동배송의 거점으로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충청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