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내포
'충남 4차산업혁명' 도약 위한 발판 마련'충남도 4차산업혁명 기본계획' 수립 위한 4차산업혁명위원회 개최
박보성 기자  |  bakin1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4.06  15:09: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내포=충청일보 박보성 기자] 충남도는 6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미래 신산업 육성을 모색하기 위한 '4차 산업혁명위원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김용찬 행정부지사 및 충남 4차산업혁명위원회 위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임위원 위촉, 경과보고, 기본계획 착수보고, 안건 토의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충남테크노파크(충남 4차산업혁명 전담기구)는 이날 착수보고를 통해 4차산업혁명 기본계획 수립 배경과 목적을 설명하고, 향후 대응현황, 대정부 권고안, 향후 일자리 변화 및 대응방안 분석 결과를 설명했다.

김용찬 행정부지사는 이 자리에서 "패스트 팔로워(Fast Follower)는 4차산업혁명 시대에 성공을 이끌기 어렵다"며 "퍼스트 무버(First Mover)로 나아가기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고, 현명한 시행착오를 거쳐야 한다"고 제시했다.

이어 "충남이 4차산업시대 흐름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부정적인 양극화의 미래를 현명하게 극복하겠다"며 "이를 위한 기본 계획을 충실하게 준비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도는 4차 산업시대에 대응하기 위해 2018년 충청남도 4차산업혁명 대응 전략을 수립하고, 50개 과제를 선정하여 세부 정책들을 점검해온 바 있다. 

또 충남TP와 협업해 2021년부터 3년간 시행할 충남 4차산업혁명 기본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며 7월 최종보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박보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