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대전
대전사랑시민協 한재득 회장, 적십자에 기탁금·현물 전달
이한영 기자  |  hy733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4.06  15:11:5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대전=충청일보 이한영 기자] 대전시는 대전사랑시민협의회 한재득 회장이 6일 오후 2시 시청 응접실에서 기탁금과 현물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허태정 시장을 비롯해 정해교 자치분권국장, 김호순 자치분권과장, 정상철 대한적십자 대전세종지사회장 등이 참석했다.

한 회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성금 500만원과 500만원 상당의 현물을 전달했다.

현물은 한 회장이 경영하고 있는 ㈜다모아식품이 판매하는 냉동식품인 갈비탕, 곰탕, 올갱이 해장국 등이다.

허 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지역의 경제가 크게 위축돼 있는데 이런 어려운 시기에 기부해 준 한 회장에게 감사하다"며 "이런 마음들이 모여 우리는 이 위기를 반드시 이겨낼 것"이라고 말했다.

한 회장은 "나라가 코로나19로 인해 큰 위기를 맞고 있지만 우리나라는 IMF 시절 금 모으기처럼 큰 위기 때 전 국민이 합심해 이겨 갔던 값진 경험이 있다"며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작은 것이라도 나누는 기부가 끊이지 않고 이어지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성금은 대한적십자 대전세종지사에 기탁되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경제 회생 및 무료급식소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 정상철 회장도 이날 마스크 6만매를 대전시에 기탁하며 취약계층 지원에 힘을 보탰다.

이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