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핫트렌드
‘악익전’ 이주빈 “걸그룹 연습생으로 연예계 처음 발 들여”
윤아람  |  yar@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4.26  00:19:4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KBS2)

 

배우 이주빈이 걸그룹 ‘레인보우’와 연습생 시절을 함께 했다고 밝혔다.

 

25일 방송된 KBS2 ‘악익전’에서는 이주빈이 출연해 걸그룹 연습생 출신임을 고백했다.

 

이날 이주빈은 “연예계 처음 발을 들인 게 걸그룹 연습생이었다”라며 과거 ‘레인보우’와 초기 연습생 시절을 함께 보냈다고 말했다.

 

이어 이상민의 요청에 이주빈은 직접 기타를 연주하며 진지하게 노래를 열창했지만 멤버들의 표정은 굳어져 웃음을 유발했다.

 

   
▲ (사진=ⓒKBS2)

노래를 들은 이상민은 “기타를 못 치는 걸 더 잘 치게 가르칠 순 있다. 여러분의 실력이 안 좋다고 해서 나에게 문제가 되는 건 없다. 나는 만들어 낼 수 있다. 자신 있다”라며 “근데 중요한 건 여러분의 음악적인 이해와 생각을 듣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상민은 “만나고 싶은 음악인이 있느냐”는 질문을 던졌고, 이주빈은 "이선희 선생님을 만나고 싶다"고 말해 멤버들의 공감을 샀다.

 

이어진 영상에서 붐, 김준현, 문세윤은 가수 송창식을 만나 제자로 받아들여 달라는 요청을 건네 송창식을 당황하게 했다.

 

한편 KBS2 ‘악(樂)인전’은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55분에 방영된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