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육
"이름에 걸맞는 연구단체로 발돋움"새인물 / 곽동철 세계직지문화협회장
박장미 기자  |  jmp082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0  17:38:5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동철 세계직지문화협회장

[충청일보 박장미 기자] 청주대학교는 곽동철 세계직지문화협회장(사진)의 취임식이 21일 오후 4시 청주첨단문화산업단지 1층 에듀피아 영상관에서 열린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청주대에 따르면 직지문화협회는 이 자리에서 정기총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4대 협회장인 곽 회장은 경남 김해 출신이다. 중앙고등학교와 연세대학교 문헌정보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 대학원에서 석사·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1995년부터 청주대에서 문헌정보학과 교수로서 후학을 양성하고 있는 그는 이 학교에서 중앙도서관장, 충북이러닝센터장, 교무처장, 인문사회대학장을 역임했다.

그동안 청주시립 공공도서관 건립 지원과 '책 읽는 청주' 추진위원장 등 지역을 비롯해 전국적으로 한국문헌정보학회장, 한국대학도서관연합회장, 한국도서관협회장 등을 지내면서 축적한 전문성을 인정 받아 세계직지문화협회장에 선출됐다.

곽 회장은 "그동안의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협회가 명실상부한 직지 관련 연구·홍보·세계화 및 제반 사업 추진 단체로서 굳건히 뿌리를 내리고 지속적인 발전을 거듭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세계직지문화협회는 현존 세계 최고(最古) 금속활자본 직지의 가치를 전 세계에 알려 정보·문화 측면에서의 위상과 국가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직지 세계화사업을 추진·지원하기 위해 지난 2005년 창립됐다.

박장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