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공연·전시
"베토벤이 역경 딛고 만든 음악으로 희망 전합니다"청주시향, 탄생 250주년 기념
내달 4일 157회 정기연주회
신홍균 기자  |  topgunh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0  20:27: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신홍균 기자]  충북 청주시립교향악단이 157회 정기연주회 '전원 그리고 운명'을 선보인다.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기획한 이번 연주회에서 청주시향은 베토벤의 많은 명작 중 교향곡 6번 '전원'과 5번 '운명'을 연주한다.

전원을 산책하며 떠오르는 많은 감동을 음악으로 담아 전반적으로 밝은 느낌의 '전원' 교향곡과, 운명에 굴하지 않고 고난과 역경을 딛고 일어서는 역동적인 음악인 '운명' 교향곡을 통해 코로나19에 맞서고 있는 시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조규진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는 "소리를 듣지 못 하는 음악가란 운명에 맞서 베토벤은 불굴의 의지로 숱한 대작을 만들어냈다"며 "청주시민들도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상황이지만 역경을 버텨내 충분히 이겨낼 수 있으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공연 티켓은 '생활 속 거리두기' 차원에서 현장 판매를 하지 않고 사전 예매(☏ 1544-7860)만 한다.

또 객석 간 거리두기로, 한 좌석씩 띄어 앉는다.

관객은 마스크를 필히 착용해야 하며 37.5℃ 이상 발열 시 입장할 수 없다.

공연은 다음달 4일 오후 7시 30분 청주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진행된다.

문의는 시 문예운영과 문예운영팀(☏ 043-201-2306)에 하면 된다.

신홍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