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정치일반
'온라인' 바이오코리아
첫날 1만2000명 접속
가상 전시관·컨퍼런스 등 행사
화상 통해 비즈니스 미팅 진행
배명식 기자  |  mooney777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0  20:38:4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배명식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 가상공간에서 막이 오른 '바이오코리아 2020 인터내셔널 컨벤션'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20일 충북도에 따르면 개막 첫날인 지난 18일 바이오코리아 홈페이지에 1만2000여 명이 넘는 방문객이 접속했다.

올해로 15번째를 맞은 바이오코리아는 충북도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공동 개최하고 보건복지부가 후원한다.

행사는 가상 전시관과 컨퍼런스, 비즈니스 포럼 등으로 진행된다. 

해외 연사와 바이어, 국내외 참가 기업 간 비즈니스 미팅을 화상 발표와 일대일 화상 미팅으로 하고 있다.

특히 비즈니스 미팅은 20일까지 400여 건이 이뤄졌다.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참여 기업들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다.

이날 열린 e-컨퍼런스에선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동향, 알츠하이머, 바이오지식 재산 등의 주제로 25명의 바이오 전문가가 특별 강연을 진행했다.

잡페어에는 제약, 바이오, 헬스케어 기업 29곳이 참가해 신입·경력 사원 150여 명의 채용 정보를 제공했다.

채용 참여 방법은 바이오코리아 홈페이지를 통해 기업별 일정과 정보를 확인하고 입사지원서를 온라인으로 제출하면 된다.

충북도 관계자는 "이번 행사가 코로나19로 침체 국면에 빠질 우려가 있는 국내 바이오산업 발전에 동력을 부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난 18일 개막한 바이오코리아 2020은 오는 23일까지 열린다.

자세한 일정과 정보는 바이오코리아 홈페이지(http://www.biokorea.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