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육
열화상 카메라 210대 '추가 지원'충북교육청, 16억여원 투입
박장미 기자  |  jmp082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1  16:49:5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박장미 기자] 충북도교육청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도내 학교 210곳에 열화상 카메라 210대 구입 예산 16억3800만원을 추가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기존 학교 열화상 카메라 지원 기준은 학생수 600명 이상 1500명 이하 교당 1대, 학생수 1500명 이상 교당 2대다.

등교수업에 따른 원활한 발열 검사를 위해 지원 기준을 학생 수 200명 이상 800명 미만 교당 1대, 학생수 800명 이상 교당 2대로 변경했다. 유치원 5곳 5대, 초등학교 85곳 85대, 중학교 66곳 66대, 고등학교 54곳 54대 등 210대를 지원한다.
도교육청은 시급성을 고려해 열화상 카메라를 일괄 구매하여 각급 학교에 지원할 예정이다.

박장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