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대전
철도공단, 금강모치마을 농촌사랑 봉사활동 펼쳐부족한 농촌일손 도우며 코로나19 함께 극복
이한영 기자  |  hy7337@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1  18:18:3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국철도시설공단은 21일 농번기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동군 금강모치마을에서 농촌사랑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공단 봉사단 35명은 블루베리 열매 보호를 위한 새망치기, 잡초제거 및 비닐하우스를 정비하는 등 일손을 도왔다.
 
 공단은 '18년 5월 영동군 금강모치마을과 1사 1촌 자매결연을 맺고 현재까지 농촌 일손돕기, 사랑나눔 바자회를 통한 농산물 직거래 및 임직원 가족의 농촌 문화체험 등 농촌사랑 실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다.
 
 영동군 금강모치마을 한영기 위원장은 "코로나19로 농번기 일손 부족 어려움을 겪었으나, 필요한 시기에 도움을 준 공단 직원분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윤여철 경영본부장은 "코로나19로 농촌 인력 부족이 심각한 지금, 일손이 필요한 농가에 작은 도움을 드릴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며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다양한 농촌 봉사활동을 적극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이한영기자
 

이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