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핫트렌드
서이숙, 박나래 전 남자친구 얘기에 “키스 잘 하냐”
윤아람  |  yar@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1  20:23:3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올리브)

 

배우 서이숙이 남다른 입담으로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21일 방송된 올리브 ‘밥블레스유2’에서는 서이숙이 출연해 남다른 입담을 선보였다. 이날 서이숙은 박나래의 외국인 전 남자친구 얘기에 “진짜 궁금하다. 외국인과 키스할 때 어떠냐”고 반전 질문을 던져 박나래를 당황하게 했다.

 

이에 김숙은 “부러움의 눈빛이었다”고 말했고, 장도연은 “외국인이라고 혀가 두 갈래로 갈라지진 않지 않겠느냐”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 (사진=ⓒ올리브)

 

서이숙은 “스킬이 다르지 않느냐”고 재차 박나래에게 답변을 요구했지만, 장도연의 “몇 번 감느냐”는 돌직구에 “됐다. 거기까지 하자”고 수습에 나서 폭소를 유발했다.

 

서이숙은 “시골에 어머니가 계신다. 시간만 있으면 어머니와 가서 놀아드린다”라며 “근데 어머니도 고민을 하신다. 좋은 짝 만났으면 하신다. 내가 ‘결혼 안 하니까 엄마랑 노는거다’고 하면 가만히 계신다”고 미혼에 대한 고충을 토로했다.

 

이에 김숙은 “나도 비슷한 생각이다. 나도 엄마가 그런 얘기 하시지만 흔들린 적이 없다. ‘사는 게 뭐 어때서’ 그런다. 내가 확고하니까 엄마 생각도 확고해지더라”고 덧붙여 서이숙의 공감을 샀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