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핫이슈
함소원 "타조고기 다리 하나 140만원, 임신에 좋다"
명도은  |  news1948@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6  23:49:4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출처=ⓒTV조선)

함소원이 타조고기의 효능에 대해 이야기하며 타조고기를 먹고야 말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26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과 진화가 중국 마마와 함께 타조 농장에 방문했다. 타조농장 주인은 타조에 대해 설명하며 이들을 안내했다.

타조농장 주인은 타조들이 100년을 산다고 말해 MC들을 놀라게 했다. 이어 천연 호르몬을 많이 가지고 있어 임신하는 데 도움을 준다고 말했다. 

 

 

   
▲ (사진출처=ⓒTV조선)

함소원은 "타조에 여성 호르몬이 많아서 임신하는 데 굉장히 도움이 된다"며 "소고기와 닭고기보다 칼로리는 낮은데 지방도 적고 철분도 많고 단백질도 풍부하다"고 말했다. 

둘째를 바란 함소원과 진화는 "먹어도 되냐"고 말했고 타조 농장 주인은 "다리 하나에 140만원이다"라고 말했다. 타조 고기 한 마리의 가격은 400만원으로 알려졌다. 

이에 홍현희는 "과연 소원 언니가 만 원짜리 한우도 안 먹는데 타조 고기를 사 먹을 수 있을까"라고 말했다. 이어 김빈우는 "다리 하나에 몇 인분이냐"고 물었다. 

함소원은 "타조 고기 다리 하나에 30인분 정도 나온다"고 설명했다. 이에 박명수는 "소고기보다 싼 거 같다"고 말했다. 

중국 마마도 "비싸지만 먹어 보자. 먹으면 얼마나 좋으냐"고 타조 고기를 먹을 것을 권했다. 이에 함소원은 "할인할 수 있는 방법은 없느냐"로 말했다. 

이에 농장 주인은 "타조들을 잡기만 하면 엄청 싸게 해드리겠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함소원은 타조 잡기에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보여 출연자들을 폭소케 했다. 

명도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