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금산
금산인삼축제, 문화체육관광부 명예 문화관광축제 선정세계적 축제 육성 목표...2년간 중앙부처 차원 지원
최성열 기자  |  csr48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9  17:15:3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남 금산군 금산인삼축제가 올해부터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시행하는 '2020~2021년 정부지정 명예 문화관광축제'에 선정됐다.

 명예 문화관광축제는 우수등급 이상 10년이 누적된 전국 13개의 축제 중 전담조직을 갖추고 성장 발전 가능성이 큰 축제를 선정·지원하게 되며 올해 금산인삼축제 등 7개가 선택됐다.

 특히 금산인삼축제는 지난해 축제·관광 전문기구인 금산축제관광재단이 설립되면서 축제의 지속성과 자생력, 성장가능성에 좋은 평가를 받았다.

 금산인삼축제가 명예 문화관광축제로 지정되면서 올해부터 2년간 중앙부처 차원의 세계적인 축제 육성 지원을 위한 전문교육, 현장인력지원 등 체계적인 사업이 진행될 예정이다.

 문정우 금산군수는 "금산인삼축제가 국내를 넘어 다른 나라와 경쟁하는 글로벌 축제로 발돋옴하기 위한 초석을 마련한 것"이라며 "세계가 인정하는 건강명품축제로 육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39회를 맞는 금산인삼축제는 문화관광축제 제도가 시작된 1996년부터 정부지정 전국 10대 문화관광축제, 5대 집중육성축제, 최우수·우수 문화관광축제 등 뚜렷한 족적을 남기며 국내 대표 산업형 축제로서 명성을 높여왔다./금산=최성열 기자

최성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