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 당진
당진시, 면천면 코로나19 극복 위한 온정의 손길 이어져
최근석 기자  |  cks5164@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9  17:59:4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당진=충청일보 최근석 기자] 당진시 면천면에서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면천면에 따르면, 태진목장을 운영하고 있는 김평식 대표가 29일 면천면 행정복지센터(면장 인병현)를 방문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이웃에게 써 달라며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이날 면천면이장단협의회 김영성 회장도 코로나19 극복 성금 50만원을 기탁했다. 김회장은 매년 이웃돕기 성금 모금에 참여하고 있으며,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발굴에도 힘쓰는 등 평소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인병현 면천면장은 "코로나19로 생활이 어려워진 분들에게 위로와 보탬이 되고 싶어 도움을 주시려는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며 "모두가 힘든 시기이지만 따뜻한 관심과 격려로 이 위기를 함께 극복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성금은 코로나19로 인해 고통 받고 있는 저소득층 주민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최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