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세종
군 복무 중 사망사고 오는 9월 13일까지 접수 해야
정완영 기자  |  waneyoung@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6.02  16:46:2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세종시는 오는 9월 13일 대통령소속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의 진정접수 기한이 만료됨에 따라 지역 내 홍보활동을 더욱 강화한다.
 지난 2018년 9월 특별법에 따라 설립된 군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는 창군 이래 군대에서 발생한 억울한 사망사고와 관련한 진실을 규명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위원회 활동기간은 특별법에 따라 2018년 9월부터 2021년 9월까지 3년이며 진정서 접수는 조사기간(1년)을 감안해 올해 9월 13일까지 2년간이다.
 따라서 군대에서 발생한 사망사고에서 의문이 제기된 사건에 대한 유가족이나 목격자가 있으면 이 시기 내에 위원회에 접수해야 한다.
 접수는 우편, 방문(서울 중구 소공로70, 포스트타워 A동 14층), 이메일(trurh2018@korea.kr), 팩스(02-6124-7539)로 할 수 있으며 신청서식은 위원회 홈페이지(www.truth2018.kr)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접수는 구술로도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상담은 위원회 대표전화(☏02-6124-7531)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세종시 관계자는 "진정접수 기한이 얼마 남지 않았으므로 현수막, 전광판, 리플릿 배부 등을 통해 적극 홍보할 계획"이라며 "군 복무 중 사망한 원인이 명확하지 않다고 의심할 만한 상당한 사유가 있는 사건에 대해서는 기간 내 접수를 바란다"고 말했다./세종=정완영 기자

정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