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제천
제천시, 교차로 등에 ‘그늘막’ 설치횡단보도인근·교통섬·공원 등 54개소
목성균 기자  |  sobak21@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6.03  09:35:1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청전동교차로 교통섬에 설치된 스마트 그늘막

[제천=충청일보 목성균기자] 충북 제천시가 올 여름 더위가 일찍 찾아오면서 지난해보다 한 달 앞서 횡단보도 인근 등에 ‘그늘막’을 설치했다.

시는 올 여름이 평년보다 무더울 것으로 예상되자 지난 2일부터 횡단보도 인근, 교통섬, 공원 등 54개소에 ‘그늘막’ 운영에 들어갔다.

올해는 기존 접이식 그늘막 외에 스마트 그늘막 4개소를 시범·설치하고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기존 접이식 그늘막은 태풍 등 갑작스러운 기상 상황 발생 시 인력을 투입해 차양막을 접어야 하지만 스마트 그늘막은 기온, 바람에 따라 차양막이 자동으로 개폐돼 안전사고에 대응하고 인력투입을 최소화 할 수 있다.

크기도 기존 접이식보다 커(길이 5.4m, 폭 3m, 높이 3m) 더 많은 사람이 햇살을 피할 수 있다.

시는 그늘막을 점차 확대 설치하고 한낮 기온이 33도 이상의 폭염이 2일 이상 지속되면 보행자가 많은 교차로에 대형얼음도 비치할 계획이다.

목성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