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제천
남천·교동 일대, ‘별빛문화마을’ 정비활성화사업오는 12월까지 10억7천만원 투입, 음악계단·환경개선·고보조명설치 등
목성균 기자  |  sobak21@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02  09:30:4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교동과 남천동 일대 가파르고 노후 된 계단에 설치될 ‘별빛 음악계단’ 구상도

[제천=충청일보 목성균기자] 충북 제천시가 원도심 도시재생 사업으로 남천·교동 일대를 가칭 ‘별빛문화마을’ 이면가로 정비활성화사업에 10억7000만원을 투입한다.

‘별빛문화마을’은 비계획 마을 구조의 위험요소를 제거하고 보행 환경 취약정비와 마을환경개선, 특화된 보행자 중심거리 등 마중물 사업으로 오는 12월까지 추진된다.

세부사업 내용은 △마을안내판 설치 △별빛 음악계단 조성 △별빛 쉼터·벽화 △남천초교 환경개선 △어린이 통학로 확보(바닥그래픽) △복천사·남천체육관 주변 옹벽 개선 △고보조명 설치 등이다.

시는 이번 사업 완료로 주민의 정주환경 개선과 원도심의 지역공동체 활성화 증대, 교동민화마을과 연계된 관광객 유입 등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 할 것으로 기대한다.

앞서 시는 세명대 산학협력단과 협업해 남천·교동 일대에 주민의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우리 동네 지킴이 순찰프로그램과 경로당과 연계한 어르신 힐링건강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