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충북 미래농업 혁신기술 교육
배명식 기자  |  mooney777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02  20:33:5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배명식 기자] 충북도 농업기술원은 기후변화에 적절히 대응할 수 있는 '미래농업 혁신기술교육'을 오는 14~17일에 진행한다. 

교육 과정은 △아열대작물 재배교육 △농촌융복합산업교육 △포도재배 교육 △토종벌 사육 교육 등 4개다. 

아열대작물 재배교육(14일)은 아열대작물 재배동향과 충북에 적합한 아열대작물 선발과 재배방법 등을 교육하고 참여 인원은 40명이다.

농촌융복합산업교육(16~17일)은 모두 40명을 대상으로 농촌융복합산업의 개념과 충북의 사업현황, 안테나숍 정책과 판매 현황을 알아본다. 우수 농가도 견학한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교육 전후로 방역도 한다. 교육생 발열 체크, 적정한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도 철저히 지켜 교육을 진행할 방침이다.

교육 참여를 희망하는 농업인은 충북농업기술원 홈페이지를 참고해 거주지 시·군 관련 부서나 농업기술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도 농기원 관계자는 "새로운 분야의 영농기술과 경영기법이 계속 개발되고 있다"며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서는 변화에 맞춰 끊임없이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배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