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세종 > 세종
취약계층 지원 '농식품 바우처 시범사업' 선정세종시, 국비 8억3700만원 확보…중위소득 50% 이하 제철과일 구매 지원
정완영 기자  |  waneyoung@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13  15:32:5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세종시가 농림축산식품부 주관의 2020년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8억3700만원을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지난 6월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사업계획의 타당성, 적절성, 지역푸드플랜·식생활교육과의 연계성 및 사업수행 가능성 등을 종합 평가 후 세종시, 화성시, 완주군, 김천시 등 4곳이 선정됐다.
 

 이에 따라 시는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중위소득 50%이하의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가구원수별 월 4만~8만 원 가량의 전자바우처 카드를 지급해 제철 과일, 채소, 우유 등을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시는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지역 농산물의 소비확대는 물론, 취약계층의 먹거리 기본권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이번 공모 선정으로 취약계층에 대한 보충적 영양 지원으로 의료비 절감 등 사회경제적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시민들에게 실질적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시범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세종=정완영 기자

정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