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노인, 돈 없어 일자리 희망
장중식  |  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07.19  19:48:5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우리나라 예비 노년층들은 퇴직 후 `생활비` 등 금전적 필요성에 따라 재취업을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통계청이 밝힌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고령층(55~79세)의 경제활동참가율은 51.8%, 실업률은 1.6%로 나타났다.

이들 중 3명에 1명은 경제적인 도움이 필요해 재취업을 희망하고 있다.

고령층 중 장래 근로 희망자는 57.5%(494만5000명)으로 나타났고, 근로 희망동기는`생활비에 보탬이 되어서(돈이 필요해서)`가 32.4%로 가장 높았다.

일자리 형태는 `전일제`가 73.3%, 희망임금수준은 `월평균 50~100만원 미만`이 36.2%로 가장 많았다.

장중식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