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방송·연예
개그맨 이승윤, 유재석에게 감동…"그 때 감동 후배들에게 전달"
천정훈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1.07.15  10:23: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개그맨 이승윤이 ‘국민mc’ 유재석에게 감동받았던 사연을 밝혔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 시즌3'에서 개그맨 이승윤이 신인 시절 유재석에게 받았던 따듯한 마음에 대해 고마움을 전했다.

이승윤은 "개그맨 되고 첫 출연작이 유재석, 박명수가 하는 프로그램이었다" "그 프로그램에서 시범맨으로 출연했었다" 고 말했다.

이어 "녹화 끝내고 집에 가려고 하는데 유재석이 혼자 왔냐고 묻더니 자기 차를 타고 가라고 했다" 며 유명한 맛집이랑 온천을 데려갔다. "대스타가 등을 밀어줘서 감동받았고"고 말을 이었다.

또 "서울 가서는 택시비 5만원을 줬다" 며 "그래서 나도 그 뒤로 후배 들어오면 좋든 싫든 목욕탕 데려가고 밥 먹인다. 그 때 감동을 전달해주기 위해 5만원을 준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개그콘서트-발레리노 팀의 정태호가 5년 사귄 여자친구를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충청일보=천정훈 기자 news33@ccdailynews.com]
kbs 2tv 해피투게더 시즌3 화면 캡쳐




천정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