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충주
농촌공사 '경영회생사업' 활기
이원준  |  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09.20  19:16:3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자연재해와 농업경영 실패 등으로 경영위기에 봉착한 농가를 구제하기 위한 '경영회생지원사업'이 관련 농업인들의 호응 속에 높은 지원실적을 보이고 있다.

20일 한국농촌공사 충주·제천지사에 따르면 올해 9개 농가로부터 지원신청을 받아 심의를 통해 추천된 지원 적격자 7명에게 모두 11억 300만 원의 예산이 지원되거나 곧 추가 지급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 지원 규모 3명, 5억 4800만 원보다 무려 2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지사는 최근 지원 적격자 중 4명에게 이미 7억 8800만 원을 지급했으며, 나머지 3명은 추가 예산 3억 1500만 원이 배정되는 대로 곧 지원하기로 했다.

유명철 지사장은 "경영회생사업에 대한 성과가 가시화되면서 경영위기에 처한 농가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면서 "앞으로 이에 대한 수요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돼 농가 회생 및 지원을 위한 정부예산 확보가 최대 관건"이라고 말했다./충주=이원준 기자 wj9943@

이원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