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을지대병원, 토요일에도 정규수술입원기간 짧은 수술 요하는 환자 대상
장중식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1.09.27  20:50: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을지대학병원(원장 황인택)은 내달 1일부터 환자 편의와 병원의 차별화를 위해 대전지역 종합병원에서는 처음으로 토요일에도 정규수술을 시행키로 했다.

이처럼 토요일에 응급수술이 아닌 정규수술까지 하는 것은 수도권 등 타 지역 병원에서도 드문일로 수술 대기시간을 줄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수술을 위해 평일에 시간을 내기 어려운 환자나 보호자들을 위한 조치다.

이와 관련, 황인택 원장은 "토요일 정규수술 시행으로 특히 입원기간이 짧은 수술이 필요한 직장인, 학생들이 휴가나 병가를 내지 않아도 수술을 받을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모든 병원 시스템을 환자분들 위주로 바꿔나가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을지대학병원은 이번 토요일 정규수술을 비롯해 지난 2005년부터 토요일에도 평일처럼 교수가 직접 진료를 하고 있고, 지난해 5월부터는 직장인들을 위해 낮시간에만 하던 CT와 MRI 검사도 밤 9시까지 확대 시행하고 있다./대전=장중식기자

▲ 을지대학병원(원장 황인택)은 내달 1일부터 환자 편의와 병원의 차별화를 위해 대전지역 종합병원에서는 처음으로 토요일에도 정규수술을 시행키로 했다. © 편집부

장중식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