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4분기 수출경기전망 '호전세' 이어가
이성아  |  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10.07  17:19:5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국내 수출업체들이 전망하는 수출경기는 올 들어 4분기 연속 나아지고 있지만 수출채산성 개선에 대한 기대는 여전히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원에 따르면 최근 국내 주요 수출업체를 대상으로 수출산업경기지수(ebsi) 조사결과 올 4/4분기 ebsi 전망치가 126.8로 전분기 119.7에 비해 7.1포인트 상승했다. ebsi는 100을 기준으로 수치가 그 이상이면 경기호전을 전망하는 기업이 많음을, 100 이하이면 그 반대임을 각각 의미한다.

ebsi 전망치는 지난해 동기 98.4에서 올해 1/4분기 100.1로 상승 반전한 이후 4분기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ebsi 전망치가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는 이유는 수출상담(130.9), 수출계약(121.0), 수출국경기(118.7) 등 대외적 여건호전에 관한 기업들의 기대가 기준치를 웃돌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수출채산성 전망치는 89.2에 머물러 3/4분기 62.9에 비해 대소 상승한 편이지만 여전히 기준치에는 미치지 못했다.

업종별로는 중전기기? 정밀기계 등이 150 이상의 매우 양호한 전망을 나타내는 등 중화학공업의 호조가 예상된 반면 직물, 종이제품, 문구, 섬유원료와 같은 경공업은 부진을 면치 못할 것으로 전망됐다.

한편 4/4분기 수출애로 요인으로는 '원재료 가격 상승'(21.4%)과 '원화환율 변동성 확대'(20.7%)가 꼽혔으며 이어 △중국 등 개도국의 시장 잠식(16.3%), △수출대상국 경기부진(8.0%) △높은 물류비용(7.8%) △자금난(6.0%) 순으로 나타났다./이성아 기자 yisunga@



이성아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