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북 > 옥천
옥천향수대학 11일 올해 마지막 강의
이영복  |  news@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7.10.10  20:38: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지난 2월부터 평생학습프로그램으로 마련된 '옥천향수대학'이 16회를 마지막으로 올해의 강의를 끝맺는다.

마지막 강의는 행복sensation 대표인 윤선 강사의 '재미있고 행복한 인생만들기'로 11일 오후3시부터 관성회관에서 열린다.

현재 윤선강사는 전국지자체 교양강좌 및 문화센터에 출강하고 있으며, '행주법'(행복한 주부가 되는법)을 전파하고 있다.

이자리에서는 그동안 향수대학에 참석한 7000여명의 주민들을 대상으로 모범상(1명), 개근상(18명), 수료증(140명)수여 하는 등 총159명이 상장을 받는다.

모범상을 받는 안남면 청정리 이갑순(71) 할머니는 "얼마전 생전 처음으로 한글을 배웠어요. 글을 배우니 서툴지만 많이 읽게 되고 쓰고 듣게 됩니다. 올 한해동안 좋은 얘기들을 들을 수 있어서 정말 기쁘고 고맙습니다."라고 전했다. /옥천=이영복기자

이영복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