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예 > 방송·연예
전지현-김수현, SBS 새 드라마서 호흡
현진우  |  cjh@ccdaily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8.17  23:28: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배우 전지현과 김수현이 영화 '도둑들'에 이어 12월 방송 예정인 SBS 새 수목 드라마에서 남녀 주인공으로 연기 호흡을 맞춘다.
드라마 제작사인 HB엔터테인먼트는 16일 "배우 전지현과 김수현이 올해 겨울에 방송되는 SBS 드라마스페셜 '별에서 온 남자'(가제)의 출연을 확정하고 세부 사항을 마지막으로 조율하고 있다"고 밝혔다.

두 배우가 출연할 작품은 서로 다른 행성의 남녀가 서로에 대한 오해와 위기를 극복하고 진정한 사랑을 찾는 내용의 로맨틱 코미디 장르 드라마다. 아직 최종적인 드라마 제목과 방송 시점은 정해지지 않았다.

영화 '도둑들'과 '베를린'에서 열연한 전지현은 작품에서 톱 여배우 천송이 역할을 맡는다. 전지현의 이번 드라마 출연은 1999년 SBS '해피투게더' 이후 14년 만이다.

드라마 '해를 품은 달'과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로 올해 최고 스타로 떠오른 김수현은 400년 전에 다른 행성에서 조선에 온 뒤 현재까지 살아가는 신비로운 남자 도민준으로 분한다.

드마라 '뿌리깊은 나무', '바람의 화원'을 연출한 장태유 PD와 '넝쿨째 굴러온 당신'의 박지은 작가가 힘을 모은다.

HB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캐릭터에 잘 어울리는 최고의 배우들을 캐스팅하는데 집중했다. 시청자께 가슴 따뜻하고 유쾌한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드라마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 배우 김수현

현진우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비주얼뉴스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