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연재 > 방과후 학교 우수사례
[방과후 학교 우수사례](22) 충주 탄금초미래사회 이끌 인재육성 '앞장'
기초학력 증진·재능계발·인성교육 등 성과
김헌섭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8.19  15:39:0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충청일보 김헌섭기자]탄금초 에듀코어 스쿨은 '꿈의 실현으로 한 발자국 Jump-Up'을 비전으로 △학력 Jump-Up 1 기초학력 미달 Zero화를 위한 책임지도 프로그램 △학력 Jump-Up 2 영어체험교실 영어심화프로그램 △재능 Jump-Up 가야금&기타·동요교실 프로그램으로 충북 에듀코어 스쿨을 운영하고 있다.

학력 Jump-Up 1 기초학력 미달 Zero화를 위한 책임지도 프로그램은 학생 개인별 맞춤형 학력관리와 담임교사의 주도적인 담임 책임지도제 운영으로 학생의 학습동기를 강화해 기초·교과학습 부진학생의 학습력이 크게 향상됐다.

3학년 기초학습 부진학생의 1학기 재평가 결과 89%의 구제율을 보여 공교육 내실화와 사교육 절감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학력 Jump-Up 2 영어체험교실 영어심화 프로그램은 영어 우수 학생의 수준별 영어교실 운영으로 영어 학습에 더 큰 동기와 심화된 학습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학생들의 듣기·말하기 실력 향상과 영어에 대한 자신감, 영어 유창성 향상에 기여했다.

재능 Jump-Up 가야금&기타·동요교실 프로그램은 학생의 소질 계발과 잠재 능력을 발굴할 수 있는 문화·예술 프로그램으로 2회 충주학생가야금경연대회에서 단체부문 우승 등 다양한 상을 수상하고, '시와 음악이 흐르는 학교'와 연계해 교내 동요대회를 열어 동요 실력을 선보이는 등 재능계발 뿐 아니라 폭력없는 학교 만들기 인성교육 측면에서도 성과를 뒀다.

정태상 교장은 "미래사회를 주도할 VIP 인재육성을 위해 더 알차고, 더 다양한 에듀코어 스쿨을 운영해 꿈과 끼를 펼치는 다 행복한 학교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 충주 탄금초 학생들이 원어민 교사의 지도로 영어 실력을 키우고 있다. © 편집부


김헌섭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비주얼뉴스